춤추는 대수사선 (踊る大搜査線)

2003.01.18 17:17리뷰/영화

감독 : 모토히로 카츠유키
주연 : 오다 유지, 후카츠 에리, 야나기바 토시로
1998년 작

- 기억에 남는 장면 -

이야 자~알 생겨따! ㅡㅡ

상부의 간부들과 현장의 형사들간의 갈등에서 무로이가 결심하는 순간 "아오시마!"

오바다

몸으로 뛰어 맡은바를 다한 아오시마 형사에 대한 경의를 표하는 장면

얼마나 슬펐는데 ㅠ.ㅠ

아오시마의 죽음에 절규하는 장면 (실제론 안죽었지만 ^^;)

- 감상 -

1,2년 전쯤 비디오로 빌려봤었다. 일본 영화가 몇 편 개봉한 줄은 알았지만, 이런 영화가 있었는지도 몰랐다. 그때 방에서 비디오 혼자 보면서 울다가 웃다가 했던 기억이 난다. ^^;
이 영화는 유치하지만 웃긴 코미디에서부터 시작한다. 티비에서 단편 꽁트를 보는듯 가볍게 진행되면서 내 얼굴에 미소가 떠나지 잘 떠나지 않았다. 그리고 이 영화의 핵심인 세가지 사건이 동시에 진행되면서 얽히고 섥히고... 그러면서 주인공 '아오시마(오다 유지)'라는 인물에게 자연스럽게 끌리게 되었다.
웃음과 긴장의 반복이 이어지다가 마지막에 감동, 그리고나서 다시 폭소, 다시 감동적인 분위기를 연출하면서 나를 울리고 웃겼다. 풍선에 물이 가득차 있을 때 터뜨려서 멍한 상태로 만드는... 그러면서도 기분나쁘지 않게 - 오히려 웃을 수 있게 - 만드는 진행이 매우 마음에 들었다.
TV 드라마 시리즈도 보고 싶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