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홀로 도쿄 여행기 - 12 : 아사쿠사

2009.06.07 23:09여행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일본에 다녀온지도 어느새 8개월이 넘었다.
이제 내게 남은 건 아련한 기억들과
그 기억들을 끄집어 내려는 사진들 뿐이다.

마지막 날 아침 아사쿠사에서 찍었던 사진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너구리 길?
이름은 잘 기억나진 않지만...
길 중간중간에 저렇게 너구리 동상이 있던 골목.
(찾아보니 타누키도리, 말그대로 너구리 길)


사용자 삽입 이미지

외국인들이 서울에 오면 인사동을 꼭 들르듯이
도쿄에 가면 꼭 아사쿠사를 가보라고 한다.

수 많은 사람들과 수 많은 먹거리+살거리.
전통과자류가 많아서 가족들 선물로 안성맞춤.


사용자 삽입 이미지

4일간 도쿄를 다니면서 맛집은 의외로 잘 안갔던 편인데..
마지막 날이고 하니 소문난 집으로 가봤다.
간판에 '맛있어서 죄송합니다'라고 써있다는 집.
그런데 아직 문도 열지 않은 가게 앞에 길게 늘어선 줄!!

과연 맛집이구나.. 하고
주인아저씨한테 이름(Lee상)을 말해놓고
문을 열 때까지 다시 다른 곳을 구경하러 갔다.
(나중에 돌아와서 가장 유명하다는 하이라이스를 먹었음)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사쿠사로 가는 길에 어떤 한국인 커플이 길을 묻길래
잠시 같이 다녔었다.
위의 맛집에서 밥도 같이 먹고.. (사실 맛은 그닥)
남자친구가 군대 가기 전에 여행 오는 거라고..
이름이라도 물어둘 걸 싶었다.

사진은 아사쿠사에 있는 유명한 절인 센소지 안에서.
뒤에 보면 연기를 몸에 끼얹으면서 행운을 비는 일본인들이 보인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아게만쥬.

배는 불렀지만 유명하다니까 안 먹어볼 순 없었지.
냄새도 고소했고~

하지만 지금은 저 맛이 기억나지 않는다;

다시 가봐야지!


  • 프로필사진
    Favicon of http://blog.sbnet21.com BlogIcon 조나단봉2009.06.08 14:58

    일본인 부부네 집에 가서 한국 여행한 사진을 봤는데 기분이 새롭더군. 나중에 일본인 친구를 사귀면 찍어 놓은 사진을 보면서 이야기 해보게나. 재미있는 경험이 될 걸세.

  • 프로필사진
    현호2009.06.12 10:39

    내가 올라오는 사진 볼 때마다 느끼는 거지만 사진을 얼마나 찍었는 지, 아직도 공개할 게 더 남았는 지 항상 궁금하고, 무엇보다... 정말 여행 한번 알차게 갔구나 하는 생각이 든다... 대단해.

    • 프로필사진
      zzun2009.06.12 17:26

      수많은 사진 중에 고르고 골라서 올리는거지.
      마지막 한 편 정도 남은듯 ㅋ
      다 올리고 나면 또 여행 가야겠다.

      뒤늦게 알았지만 난 여행을 과하게 좋아하는 것 같다.

  • 프로필사진
    순보꺼2009.07.18 14:44

    여행을 우리집으로 오는건 어떨까????

    • 프로필사진
      zzun2009.07.20 09:25

      티켓값+비행시간 때문에 ㅠ.ㅠ
      휴가가 일주일만 되어도 놀러갈텐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