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zun.net


2013 월간 윤종신 콘서트 구독자들의 선택




2013 월간 윤종신 콘서트 <구독자들의 선택>


2013. 04. 13. pm7

동덕여대 공연예술센터



 

2010년 4월부터 매달 1-2곡씩 신곡을 발표했던 <월간 윤종신> 프로젝트.

만 3년간 발표했던 마흔 여섯곡을 총정리해보는 콘서트를 열었는데

나름 '애독자'라고 자부했던 나였기에 놓칠 수 없는 공연이었다.





<사랑의 역사>로 시작한 콘서트는 25위부터 1위까지의 차트(?)를 소개하는 가요톱텐 스타일로 진행되었다.




지난 3년간 <월간 윤종신> 프로젝트를 열심히 찾아 듣던 시절도,

혹은 몇 달간 잊고 지내던 시절도 있었지만

콘서트에서 한 곡, 한 곡 소개될 때마다

'맞아, 이 곡도 참 좋았었지' 라는 생각이 드는 걸 보면

내가 참 윤종신 음악을 좋아하긴 하는가봉가.




정말 많은 명곡들이 있지만 그중에 팬들이 뽑아준 1,2,3위만 소개하고자 한다.


3위. 이별의 온도



동네 한 바퀴, 내일 할 일, 거리에서, 이별택시 등등..

윤종신이 가장 잘 표현하는 감정 중의 하나가 바로 이별의 감정이다.

잊은듯 살아가는 중에 문득문득 폐부를 찌르는 기억의 조각과 같은,

쓸쓸한 느낌의 멜로디와 너무 솔직한 가사들이 절묘하게 조화를 이룬다.


이 곡도 그런 대표적인 스타일의 곡인데

이별을 슬퍼하고 그리워하는 내용이지만 결론은 '이젠 안녕'으로 끝난다.

단순히 괴로워하는 감정이 아니라

이젠 놓아줄테니 행복하게 잘살라는 메시지로 노래를 마무리한다.

나도 20대때는 격한 감정을 쏟아내는 곡들이 좋았는데

30대가 되고 결혼을 하고 나니 이렇게 아름답게 끝나는(?) 노래가 더 좋다.






2위. 늦가을 (Feat. 규현)



규현이라는 가수를 알게 된 노래다.

아이돌이라도 이런 좋은 노래를 훌륭하게 소화할 수 있다는 걸 보여줬다고 생각한다.

아쉽게도 전날 공연에 참석해서 이 곡과 <거리에서>를 불렀다고 하는데

많이 아쉬웠던 부분이다.

 

아내는 이 곡이 가장 마음에 든다고 했다.

 

 

 

그리고 내가 가장 좋아했던, 대망의 1위곡.


 

 

말꼬리 (Feat. 정준일)

 


 

1,2위를 다 맞춘걸 보면 우리 부부의 감성은 참 대중적인가보다.

 

사실 메이트의 노래를 들을 때는 그냥 곡이 좋다고만 생각했었는데

이 노래를 듣고 나서는 정준일의 목소리와 창법이 참 멋지다는 걸 알았다.

윤종신씨에겐 죄송하지만, 윤종신이 직접 부른 버전으로 들으니 더 확연히 와닿았다.

정준일이 정말 노래를 잘 한다는 것을...

 

노래를 잘 한다는 것은 단순히 더 높은 음을 내는 것 아니라

얼마나 많은 사람들의 마음을 움직일 수 있느냐로 기준을 삼아야 한다고 생각해보면,

정준일은 꽤나 노래를 잘 부르는 축에 속한다.

솔로음반도 좋지만

가끔 이렇게 다른 작곡가의 곡을 불러줬으면 하는 개인적인 바람이다.

 

 

 

이 외에도 조정치와 함께 부른 <치과에서>, 그리고 그의 솔로곡 <유언>,

<그대 없이는못살아(늦가을)>, <오르막길>, <나이>, <몰린> 등 명곡을 많이 들을 수 있었다.

다른 날엔 규현, 정인, 박지윤(!)이 게스트로 나왔다고 해서 한껏 기대했는데

겨우 조정치뿐(?)이라 조금 실망스러웠던 것만 빼면

더할나위없이 좋은 공연이었다.

 

 

 

올 연말엔 또 다른 가수의 공연을 보고 싶다!

 

 

 

 

 

 

Comment +0

2003.7.22 / 대구 두류공원 야외음악당

시작하기 전. 비가 오는데도 사람들이 많이 왔다.
나도 시간이 남아돌아서 가봤다 -_-


유열의 열렬한 열창~


R&B의 진수. 박정현!!!
소원이 있다면 박정현과 김조한의 듀엣무대를 보는건데.. ㅠ.ㅠ


이~렇게나 많은 사람이 왔었다. -_-


신효범+박정현+유열. 근데 왜 'Surfing USA'를 부르냐고 -_-


옥주현~ 실제로보니 이쁘더라. 다리는 좀 굵지만 -_-
울엄마왈 : "노래도 잘하는것이 얼굴도 예쁘네~"


베이비복스+옥주현+이정현+노을. 각각 사진도 있지만 잘 안나와서 생략.
김세환 아저씨도 오셨었지만 생략. -_-


라스트는 박진영이 장식!
난 여자가 있는데~ 날 떠니자마~ 오 허니~ 엘리베이터 안에서~ 등등 열정적인 무대가 지나가고
이번 유니버시아드 대회 공식주제가라나 뭐라나를 불렀다.
박진영이 만든곡이라 박진영 분위기 물씬 풍기더군..

소감을 말하자면...
이정현,베이비복스는 립싱크를 해서 잘 모르겠고
나머지 가수들은 정말 노래 잘부르더라!
박정현은 원래부터 좋아했었지만..
옥주현도 생각보다 잘 불렀고..
박진영은 예상외로 성량이 대단하더군.

뭐 어쩄든 결론은...
성공(?)기원!!! -_-

Comment +2

  • 2003.07.25 12:50 신고

    아..나도 요즘 콘서트 가고 싶다는 생각이 계속 든다..
    여행보다는..콘서트가 더 끌리는건 왜일까...
    그냥 내 정렬을 불사르고 싶다...
    음...콘서트나 알아볼까?쿠쿠

  • 냐하하 2003.07.25 13:30 신고

    정렬=X 정열=O 바른말 고운말 캠페인..-_-
    콘서트.. 26일에 열리는 불독맨션 콘서트를 추천해.
    표 예매해놓고 다시 환불해버린 콘서트...흑...ㅠ_ㅠ 불독맨션..흑흑

2003.5.17 / 서울 용산 전쟁기념관

음, 오랜만이다.
제대로된 콘써트 한번 가는게...
언제 갔었는지 기억도 안난다.

전날까지 숙제들에 시달리며 살았지만
그날 하루 만큼은 정말 재밌게 놀다와야지 라고 생각하고 갔다.
그치만 4시간(실제론 5시간) 스탠딩이라 만발의 준비를 하고 가야했다. -_-

용산 전쟁기념관.
가는길에 국방부 청사도 있고, 군부대도 있고 해서 약간 쫄았지만..
엄청난 수의 이승환 팬들을 보고 일단 안심.


우리(with브라덜)의 입장번호는 899, 900번
전체가 8000명 정도였으니깐.. 어느정도 앞이었다.

그러나 우리의 브라덜, 30번 표를 구하고..
899번 표를 팔았다 -_-
그러구선 둘다 30번 자리에 섰다...

통과된다 -_-
대단한 브라덜..

그렇게 들어간 자리는 맨!!! 앞자리.
싸운드 빵빵(귀아픔T.T), 무대 잘보임.
그렇게 브라덜한테 감사하며 공연의 시작!


처음나온 가수는 하루!
'타아'와 '난다'를 불렀는데...
중간에 삑사리가 한번 나긴 했지만
노래는 엄청 잘불렀음.. 작지만 성량은 짱!

쪼그만게 무대를 콩콩 뛰어다니니깐 귀엽기도 하고..
이승환한테 잘못 배웠다는 생각도 들고 -_-

그다음은 (J양이 좋아하는) 불독맨션!
예상대로 'Destiny'와 'We all need a lifetime'을 불렀는데
역시나 신나고, 뛰어다니고-_- 그랬다!

그렇게 몸을 풀고...
E2500 | Normal program | 1/7sec | F/4.6 | 0.00 EV | 14.9mm | ISO-100 | 2003:05:17 19:19:37

드디어 이승환 등장! ... 이긴한데 뒷모습 -_-
공연에 열중한 상태라 사진을 별로 찍진 못했다.


그렇게 공연은 시작되었고, 몇번의 환장이 지나갔다.
특히 '위험한 낙원' 부를때는 환장의 절정!!!
그리고.. 내가 좋아하는 '그대는 모릅니다' 부를 때는
정말 감동적이었다..

그렇게 한 3-4시간 정도 흐르고..
그 사이에 델리스파이스, 이적, 김진표도 다녀갔다.
사진을 찍진 못했다 -_-
JP의 랩을 라이브로 들은건 정말 좋았다!

10시 정도 됐을까...
'나의 영웅'을 불렀다.
그리고 기타 부수기 퍼포먼스...

노래의 마지막 가사...
'거역할 수 없는 힘...'이 흐를때 펼쳐진 날개.

그리고 마지막 '천일동안'...
그 후 3-4번의 앵콜...
마지막의 마지막 '변해가는 그대'...
직접 그 자리에서 느껴보지 못한 사람은 잘 이해하지 못할 것 같다.

마무리로 스탭vs관객 의 물총전쟁이 있었다.
E2500 | Normal program | 1/11sec | F/2.7 | 0.00 EV | 5.6mm | ISO-100 | 2003:05:17 23:16:25
브라덜이 물을 뿌리다가 경호원에게 혼났다 -_-



그렇게 공연은 끝났다.

E2500 | Normal program | 1/12sec | F/2.7 | 0.00 EV | 5.6mm | ISO-100 | 2003:05:17 23:24:03
화려했던 무대도...

E2500 | Normal program | 1/5sec | F/2.7 | 0.00 EV | 5.6mm | ISO-174 | 2003:05:17 23:00:12
열광했던 관객들도...

E2500 | Normal program | 1/6sec | F/4.8 | 0.00 EV | 16.8mm | ISO-100 | 2003:05:17 23:21:03
혼신의 힘을 다했던 그들도...


모두 최고였다.

Comment +4

  • 냐하하 2003.05.20 09:41 신고

    아아아앗!!!!!! 불독맨션!!!!!!!!!!!!! +_+

  • yana 2003.05.25 00:20 신고

    마지막의 마지막은 역시 '변해가는 그대'구나~
    나두 전에 이승환 콘서트 갔다가 미쳤었지~^-^

  • 이승환 콘써트 자료를 찾다가 여기 까지 왔습니다^^
    아래서 부터 다섯번째 사진 가져갑니다 &
    혹시라도 싫으시다면 연락주세요ㅜㅜ
    무튼 멋있네요^^

    • 네~ 가져가셔도 됩니다.
      친절하게 출처까지 명시해주셨네요 ㅎㅎ

      꼭 이승환 콘서트 재밌게 보시길 바랍니다~
      아마도 내년이 되겠네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