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zun.net



Drunken Tiger
aka Tiger JK
chorus by Bizzy
and two lovely listeners 정선희, 이수영
at FM Radio Live on October 5th 2007

music by The Quiett



Just Listen



행복한 노래라자너

울지말라니까...








Original Album Version

(동영상 출처 : http://blog.naver.com/xerocy/70022873120)

'리뷰 > 음악' 카테고리의 다른 글

유승준 - 마지막 여행  (2) 2007.10.22
윤미래 - 집으로 와  (0) 2007.10.16
Drunken Tiger - 8:45 Heaven  (0) 2007.10.10
Maria Taylor - Song Beneath The Song  (0) 2007.09.26
Jiny - 바보야  (0) 2007.09.16
개화산 - 개화산 Blue  (0) 2007.08.25

Comment +0



"
Tiger JK에게 보내는 글.


"Wussup?! 잘지냈어~?"
당신이 날 볼때마다 하던 소리야. 지금 생각해보면 참 가식적이지.
그래 미안해, 오늘부로 난 서정권 당신이란 인간이 정말 싫어졌어.


오랫동안 참다 참다 왠만하면 안쓸라고 했던 글이니까 끝까지 잘 읽어줘.



오늘 매니져에게 스케쥴 얘기를 들었지. 타블로 조정린의 친한친구들 프로그램말야. 나보고 1일 디제이를 하라더군. 월요일과 수요일 이틀간 말야. 난 좋다고 했지. 잠시 후 매니져한테 전화가 왔어.

월요일분은 안해도 된다고. 물론 난 왜냐고 물었지. 이유는 너무 간단했어. 월요일에 타이거 제이케이가 윤도현이랑 라이브를 하러 오는데, 주석이 디제이하면 안나온다고 했데.

그래서 방송국에선 나보고 월요일은 안해도 된데.
그래 뭐 안해도 그만이야. 그런데 매니져가 또 얘길 하더군. GOD 대니의 키스 더 라디오란 프로그램 있지? 그래, 거기서 나를 섭외하면서 같은 힙합뮤지션이니까 당신이랑 같이 출연시키려고했다는군. 그런데 당신의 "주석 나오면 안 나가"라는 말에 내 스케쥴은 취소됐어. 그래, 뭐 안해도 그만이야 라디오 한번쯤.



그런데 난 정말 궁금해. 당신은 나를 왜 그렇게 싫어하는거지?



거슬러 올라가볼까? 1집인지 2집인지 기억은 가물가물한지만 하여간 옛날에 앨범 작업중에 난 '드렁큰 타이거'와 같이 작업하고 싶어서 당신에게 전화를 했지. 피쳐링을 해달라고말야.
그런데 당신은 동문서답하며 만들어 놓은 트랙이 많은데 필요없냐는 둥 핑계를 대며 결국은 참여를 안했어. 뭐 그래, 싫으면 안하는거야 당연하니까 상관은 없었어. 그래도 난 계속 당신에게 나쁜 감정은 없었어.
그 후론 뻘쭘하기도 하고 음악적으로도 별 연관성이 없어 볼일이 점점 더 없어졌지. 그 동안 당신이 나 혹은 MP를 좋지않게 얘기하고 다닌다는 소문은 가끔 들었지만 대수롭지 않게 생각했어.
몇년 후 내가 Mnet의 힙합더 바이브 VJ를 하게 되면서 드렁큰 타이거 인터뷰를 했지. 조금 어색할거라 생각했지만 당신은 반가운 (척)을 했기에 난 안심했지.



그런데 내가 3집을 낸 후 또 안좋은 얘기를 들었어. 3집에 참여한 에픽하이 애들한테 들었어. 에픽하이 앨범에 내가 곡을 주고 참여를 한 적이 있지. 그 때 당신은 애들을 혼냈다더군. 왜 무브먼트 앨범에 주석을 참여시키냐면서. 그리고 그 후 에픽하이는 내 3집에 참여하고 콘서트에 게스트로도 나왔어. 그 때 다이나믹듀오는 에픽하이하고 쌩까고 당신도 또 뭐라고 했다더군.
본인들에게 들은 얘기지만 어디까지 정확한지 모르겠어. 어쨌건 당신이 나를 싫어하는 건 확실하다고 느꼈지. 아 참고로 애들을 또 혼내진 마. 자기들은 무브먼트 아니래잖아. 게다가 애들은 당신을 아직 좋아하더군. 다이나믹 듀오를 좆나게 싫어하지. 아.. 다 알지?



그런데 궁금해. 당신이 원하는 건 뭐지? 무브먼트라는 집단으로 한국 힙합을 통일하고 교주노릇 해먹는거? 그래 알아. 대학교 행사나 방송 섭외가 들어오면 무브먼트가 아닌 팀들 못하게 만드는거.

'주석이나 엠피 나오면 우리(무브먼트) 공연 다 취소할거야' 이런식으로말야.



참고로 무브먼트란 나에게 있어 참 애매한 집단이야.
샤인형이 요즘 나를 볼 때 이런 말을 몇번 했어. "주석, 그래도 나는 예전부터 널 좋아했다"고. 정확한 문장은 아니지만 대충 그런 내용이었지. 무슨 뜻일까? 그래, 무브먼트 혹은 드렁큰 타이거가
나랑 안좋은 관계라는 전제하에 한 말이겠지.

글쎄 그럼 무브먼트는 뭘까?
우선 난 부가킹즈 주비랑 친구야. 주비가 나에 대해 어떤 생각을 하는지는 모르지만 난 주비 좆나 좋아해. 바비형? 솔직히 친하다고 할만큼의 관계는 아니지만 난 바비형 예전부터 좋아했어. 션이슬로우형도 가끔보는 관계지만 존경할만한 성품을 가진 형이라고 생각하고 있어. 더블케이는 막내고 들어간지 얼마 안됐지만 내가 좆나 좋아하는 동생이야. 샤인형? 지금 내가 같은 팀 멤버였던 당신에게 이런 무례한 말투로 글을 쓰는 것이 조금은 씁슬해. 샤인형한테 죄송해서 그렇거든. 그리고 나머지 멤버들도 나쁜 관계는 아니야. 아무 트러블이 없었으니까. 그런데 난 가끔 당신과 다이나믹 듀오때문에 무브먼트 전체를 의심하게 돼. "저 사람들이 겉으로는 친한척 인사해도 내 뒷다마 까고 다니는건 아닐까?" 왜냐고? 항상 당신이랑 다이나믹 듀오가 내 혹은 MP 뒷다마 깐다는 얘기를 들으니까.
정말 듣기 싫어도 듣게 되는걸. 그래 다이나믹 듀오는 날 보면 인사도 잘하지. 그런데 왜 에픽하이애들보러 주석이랑 같이 작업했다고 좆나 욕하면서 쌩을 깠을까? 개새끼들.
아 참, 당신이 작년말 콘서트에서 현도형이랑 MP 욕한거 기억나지? 공연 본 애들이 인터넷에 글 올려서 알았거든.



자 이제 좆나게 궁금한게 있어!

나는 (MP전체는 솔직히 나도 모르겠다) 당신에게 혹은 드렁큰 타이거라는 그룹에게 나쁜 감정을 가진 적이 한번도 없으며 어디가서 뒷다마 깐적도 없어. 오히려 같이 작업하고싶었을 정도니까. 그런데 도대체 왜 그렇게 MP와 나를 까대는 거야?
무브먼트가 한국힙합씬을 장악하는데 방해가 되니까?

MP의 대가리가 나라서 날 표적삼는거야?
심지어 MP랑 같이하는 현도형까지 욕하면서? 현도형이 앨범에 무브먼트도 참여시키려했지만 당신이 다 하지말라고 엄명을 내렸다고 들었어. 하지만 에픽하이는 무시하고 참여했지. 멋진 놈들.


힙합 원러브? 좆까고 있네. 원러브하고싶은 사람이 왜 그렇게 행동하지? 내 머리로는 이해할수가 없어. 당신이 원하는 건 한국 힙합 원러브가 아니고 '한국힙합=무브먼트라는 공식, 그리고 당신이 그 대가리에 서는 것' 이지? 그렇게밖에 생각이 안돼.



이번에 소외된 왼발 앞으로인가? 그 노래 참 멋있고 좋더라. 뜬금없이 이런 말 왜하냐고? 그래 난 당신의 음악적 재능을 인정해. 당신에게서 배울수 있는 점들은 많이 배우려고도 했어. 당신은 참 잘하니까.

그런데 인간은 왜 그 따위로 속이 좁아터졌어? 너무 안타까워.

인간만 됐으면 그렇게 발버둥 안쳐도 누구나가 인정하는 진정한 한국힙합의 형님이 되었을텐데. 주위 세력까지 깎아내리면서 그렇게 큰형님이 되고싶었어?


내가 이런말 하기까지 오래 참아왔어. 왜냐면 당신은 이미지가 참 좋거든. 속세를 떠난 듯한 이미지가 뮤지션이란 키워드와 잘 조합이 되어서 뭔가 있는 것 같아보여. 정말 교주같은 이미지라서 광신도들이 많잖아. 뒤로는 남 뒷다마까고 다녀도 무대 앞에서 "힙합 원러브!" 이러면 사람들이 자지러지거든. 당신 멋지다고. 하하.
그래서 참아왔어 당신의 신도들때문에 내가 병신될까봐.

근데 어쩌겠어 당신은 계속해서 내 앞길을 막는걸.
그것도 뒤에서 치사한 방법으로 말야. 당신 표현대로 하면 불알이 쪼그라들었나? 남자답지 않잖아.
참고로 말해줄께. 난 하늘에 우러러 한점 부끄럼도 없이 당신에 대한 나쁜 얘기를 남에게 한 적 없어.그래서 더 궁금했던거야.

왜 당신이 나를 싫어하는지. 가는게 없는데 왜 오는게 있을까?



아 참 마지막으로 혹시라도, 내가 위에 쓴 추측이 다 헛소리이며 당신이 나를 싫어하는 이유가 "그냥 주석 니가 이유없이 싫다" 뭐 이런거면 얘기해줘. 참고하게.
그리고 그렇게 오랫동안 싫어했으면서 왜 가끔 얼굴보면 인사해? 난 당신이 나 좋아하는줄 알았어. ^^*
두얼굴로 인사하지말고 그냥 쌩까. 나 헷갈리니까.



자 이제 이 글을 당신과 함께 본 네티즌들의 반응은 뻔하겠지.
"타이거제이케이 치사한 놈 실망이야"
"이런 글 길게쓰는 주석 병신"
"둘다 똑같은 놈이다"
보면 알겠지만 세 가지 답중에 내가 얻을수있는 좋은 답은 한가지뿐이야. 내가 훨씬 불리하지?
그래도 난 묵은 똥 다 싸서 기분이 좋아. 하하하!



어쨌든 오늘부로 난 당신이 확실히 싫어졌어. 끝.
"





"
Tiger JK -> JC

해명할깨없어
큰 오해 가있는것같은대

큰미국땅도아니고
전화한통이면 알아볼수있엇던 것들을 왜 이런식으로 햇는지...
전화하니깐 꺼져있네

만나서 애기할라고
내가 내입장 말하면 뭐 주석하나 병신만틀태고 좋아할사람들은 구경꾼들분
그때 이현도 사건이랑 비슷한것같구나

모르는애도아니고 동생이 ....너 너 그러니깐 이상한대  ㅋㅋ
곳알개되겟지 왜 이런행동을햇는지
one
"

Comment +1

  • zzun 2005.09.08 22:42 신고

    밑에 JK가 한말은 타이거밤에 한명한테 쪼가리 답장보낸거야..
    JC한테 한말이 아니란거지 -0-;;;;

    글구 4자회담 열어서 화해했다는데 --; 왠지 낚인듯 --;;;


티스토리 툴바